본문 바로가기
반응형

밥집찾아 삼만리/한국12

[서울 여행기] 선릉과 정릉, 강남구 삼성동 선정릉 방문 후기 [서울 여행기] 선릉과 정릉, 강남구 삼성동 선정릉 방문 후기 평일에 휴가를 내고 지인과 약속에 있어서 선릉역 근방에서 만났다가 식사를 하고 배도 꺼뜨릴겸 함께 얘기도 할겸해서 인근 "선릉과 정릉"에 들렀습니다. 선정릉은 강남 테헤란로 바로 인근, 서울 도심 한복판에 있는 세계문화유산이라 어찌보면 아주 쉽게 접할 수 있는 문화유산이기도 합니다. 예전 포스코 사거리 인근에서 근무할때 점심시간 가끔 산책 코스로 찾곤 했었는데 이번 방문은 꽤나 오랜만이었습니다. 서울 강남구 삼성동 한복판에 있는 선릉과 정릉은 유네스코가 지정한 세계문화유산 입니다. 조선 제9대 성종과 그 계비 정현왕후 윤씨를 모신 선릉과 제11대 중종을 모신 정릉이 있는 곳입니다. 매표소에서 입장권 표를 구입하고 표 받는곳에 확인을 받고 들어.. 2021. 9. 22.
[부산 여행기] 휴가지에서 불금을 보내는 자세. 6일차 그리고 7일차 [부산 여행기] 휴가지에서 불금을 보내는 자세. 6일차 그리고 7일차.. [부산 여행기] 오랜만에 들른 해운대. 1일차.. [부산 여행기] 오랜만에 들른 해운대. 1일차.. [부산 여행기] 오랜만에 들른 해운대. 1일차.. 울산 본가에서 어버이날을 보내고 그 다음날.. 어머님이 아침일찍 차려주신 아침밥을 든든하게 먹고 '점심까지 먹으면 배가 터지겠구나.'라는 생각 babzip.tistory.com [부산 여행기] 해운대에서 기장으로. 2일차.. [부산 여행기] 해운대에서 기장으로. 2일차.. [부산 여행기] 해운대에서 기장으로. 2일차.. 부산에서 맞이한 월요일.. 휴가입니다. 새벽같이 일어났지만 침대에서 딩굴딩굴 여유를 즐겼습니다. 오전 10시 30분에 호텔에서 체크아웃을 했습니다 babzip.tist.. 2021. 5. 15.
[부산 여행기] 아난티 힐튼 부산 호텔 뽀개기 외. 5일차.. [부산 여행기] 아난티 힐튼 부산 호텔 뽀개기 외. 5일차.. 부산에서 벌써 5일차 아침입니다. 모처럼 늦잠자려고 생각했는데 푹 자고 일어나니 오전 7시가 조금 넘었습니다. 평소 기상시간이 오전 5시 20분이니 늦잠이긴 합니다. 전날에도 해가 뜨긴 했었지만 아침부터 아난티 힐튼 호텔의 객실에서 해를 볼수 있었습니다. 무야호~~ 오전 8시에 동거인을 깨우고 운동복(?)으로 환복하고 아침식사를 하러 조식당으로 내려갔습니다. 구름 사이로 햇살이 마구 쏟아져 내렸습니다. 또 다시 무야호~~ 햇살이 잔뜩 들어오는 아난티 힐튼 호텔의 조식당 뷰는 참으로 멋졌습니다. 어쩐 일인지 애플파이가 눈에 박혀서 커피와 파이 한조각으로 아침 식사를 시작하였습니다. 제가 개인적으로 생각하는 아난티 힐튼 호텔 조식당의 3대 명품 .. 2021. 5. 14.
[부산 여행기] 여행중의 생일파티. 4일차.. [부산 여행기] 여행중의 생일파티. 4일차.. 평소처럼 아침 5시 20분에 일어났다가 다시 잠들었다 일어난 시간이 오전 6시 30분.. 아난티 힐튼 호텔 객실에서 본 바다뷰는 오늘도 흐리고 바람이 많이 불었습니다. 자고있는 동거인을 두고 혼자 운동하러.. 밖에서 뛰는게 재밌는데 바람이 불고 추워서 뛸수 없었습니다. 1시간을 뛰고나니 해가 살짝 뜨고 있었습니다. 며칠만에 부산에서 보는 해인지.. 객실로 돌아오니 호텔에서 제공해주는 생일 케이크가 와 있었습니다. 오늘은 동거인 탄생일 입니다. 동거인을 깨우고 조식을 먹으러 나왔습니다. 다시 흐려진 하늘을 보고 우울해 하는 동거인.. 바람까지 많이부는 이 날씨에도 수영장엔 사람이 있습니다. 호텔 조식을 마다하고 밖으로!! 동거인 생일에 찾은 미역국 전문점 입니.. 2021. 5. 13.
[부산 여행기] 잘란잘란 부산투어. 3일차.. [부산 여행기] 잘란잘란 부산투어. 3일차.. 아침에 일어나보니 일기 예보처럼 하늘이 흐립니다. 바람도 많이 불어 쌀쌀한 5월의 부산 이었습니다. 동거인을 깨우고 오전 7시 30분에 아침먹으러 아난티 힐튼 호텔의 조식당으로 내려갔습니다. 올때마다 채광과 경치에 반하는 조식당 입니다. 당근쥬스와 커피한잔.. 그리고 간단한 아침상 이었습니다. 맛을 떠나 돼지국밥이 있다는게 부산 지역의 호텔로써 특색이 있어서 좋았습니다. 한시간 정도 여유있게 식사를 하고 호텔 1층에 있는 편의점을 들렀습니다. 뭔가 필요한 물건들이 있었는데 계산하기 전에 정전이.. 건물 전체가 정전인 상태가 몇분간 지속 되었었습니다. 이런 대형 호텔에서 이런 경험은 흔치 않았습니다. 동남아 리조트에선 가끔 있는 일이었.. 잠시 후 전원이 돌아.. 2021. 5. 12.
[부산 여행기] 해운대에서 기장으로. 2일차.. [부산 여행기] 해운대에서 기장으로. 2일차.. 부산에서 맞이한 월요일.. 휴가입니다. 새벽같이 일어났지만 침대에서 딩굴딩굴 여유를 즐겼습니다. 오전 10시 30분에 호텔에서 체크아웃을 했습니다. 주차장에서 차를 삐고.. 광안리로 이동 했습니다. 광안리로 온 이유는 11시 30분에 오픈하는 돈카츠 전문점 톤쇼우를 가기 위해서였습니다. 매장 바로옆에 공영주차장이 있습니다. 오전 11시 30분에 영업 시작인데 11시에 도착 했습니다. 그런데 대기표는 벌써 9번.. 벌써 20명입니다. '오픈과 동시에 들어갈수 있을까?' 고민이 되던 순간이었습니다. 남음 시간동안 광안리 산책을 했습니다. 비가 올것같이 흐렸던 하늘 이었습니다. 그리고 톤쇼우로 돌아가 오픈시간에 입장을.. 첫턴에 앉은 사람들을 세어보니 총 19명.. 2021. 5. 11.
[부산 여행기] 오랜만에 들른 해운대. 1일차.. [부산 여행기] 오랜만에 들른 해운대. 1일차.. 울산 본가에서 어버이날을 보내고 그 다음날.. 어머님이 아침일찍 차려주신 아침밥을 든든하게 먹고 '점심까지 먹으면 배가 터지겠구나.'라는 생각에 점심전에 어머님께 인사를 드리고 나왔습니다. 댕댕이들에게도 안녕 인사를 전하고.. 부산-울산 고속도로를 타고 부산으로.. 주차 타워에 차량을 주차하고.. 호텔에 체크인 했습니다. 해운대에 있는 호텔인데 바다는 보이지 않습니다. 1박 할거라 개의치 않습니다. 숙소에 짐을 던져놓고 일단 밖으로 나왔습니다. 저 멀리 해운대 앞바다가 보입니다. 해운대 구남로엔 뭔가 축제가 있나 봅니다. 꽃들이 만발한.. 체온측정하고 명부 작성하면 참가 가능한 축제였습니다. 숙소에서 걸어서 찾아온 곳은 해리단길.. 점심먹으러 찾은곳은 홍.. 2021. 5. 10.
[부산 여행기] 가을에 떠난 여름휴가.. 2/2 [부산 여행기] 가을에 떠난 여름휴가.. 2/2 이 후기는 2020년 10월 말에 다녀온 부산 여행기 입니다. 1편에 이어.. [부산 여행기] 가을에 떠난 여름휴가.. 1/2 [부산 여행기] 가을에 떠난 여름휴가.. 1/2 [부산 여행기] 가을에 떠난 여름휴가.. 1/2 이 후기는 2020년 10월 말에 다녀온 부산 여행기 입니다. 여름 휴가를 10월에나 쓰게되어 어느 토요일 아침 해가 뜨기도 전에 부산으로 오기위해 babzip.tistory.com 힐튼 부산, 아난티 부산 호텔에서 자고 일어나면 이런 일출을 볼수 있어 참 좋습니다. ​ ​ ​ 음식보단 경치와 채광 맛집 조식당에 오는것도 참 기분좋은 일중에 하나입니다. ​ ​ ​ 어딜가도 늘 비슷하게 먹는 아침 메뉴는 뭐 언제나 쏘쏘.. ​ ​ ​ 딱히.. 2021. 4. 9.
[부산 여행기] 가을에 떠난 여름휴가.. 1/2 [부산 여행기] 가을에 떠난 여름휴가.. 1/2 이 후기는 2020년 10월 말에 다녀온 부산 여행기 입니다. 여름 휴가를 10월에나 쓰게되어 어느 토요일 아침 해가 뜨기도 전에 부산으로 오기위해 성남에서 출발 했습니다. ​ ​ ​ 동거인은 운전을 하고 저는 옆에서 귤을 까고.. ​ ​ ​ 정오가 되기전에 도착한 부산.. 얼리 체크인도 가능했던 호텔.. 해운대에 있는 "페어필드 바이 메리어트 호텔" 이었습니다. 호텔 객실에 짐만 던져버리고 나왔습니다. ​ ​ ​ 이렇게 부산에서의 첫끼는 해운대의 50년도 넘은 노포 중국집에서 였습니다. [부산 음식] 노포 중국집, 해운대 중동 신흥관 [부산 음식] 노포 중국집, 해운대 중동 신흥관 [부산 음식] 노포 중국집, 해운대 중동 신흥관 부산 해운대 시장과 버스종.. 2021. 4. 8.
[서울 여행기] 결혼기념일 1박 2일 여의도 주변 나들이 [서울 여행기] 결혼기념일 1박 2일 여의도 주변 나들이 13번째 결혼 기념일을 맞이하여 1박2일 호텔예약을 해뒀고 일요일 오전부터 분주하게 준비하고 여의도로 왔습니다. 마침 새로 오픈한 파크원 더현대서울(The HYUNDAI Seoul) 백화점이 보입니다. 오전 11시가 조금 넘은시각에 호텔에 도착.. 도착한 곳은 여의도에 있는 콘래드서울(CONRAD SEOUL) 호텔이었습니다. 덜 붐빌때 가면 정오경에도 체크인이 되곤 한느데 연휴가 붙어있던 주말인지라 체크인이 불가하여 짐만 맡기고 호텔을 나왔습니다. 가장먼저 점심을 먹기위해 찾아간 곳은 인근 오복수산참치 였습니다. 일요일은 12시(정오)에 영업 시작이라 메뉴판부터 확인하고 대기하다가 영업시작과 함께 들어갔습니다. 북해도식 성게 연어알 해물덮밥, 카이.. 2021. 3. 2.
반응형