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반응형

밥집찾아 삼만리/중국7

[2014/9 홍콩 마카오 여행기] 마카오에서 홍콩으로 그리고 한국으로, 7일차 [2014/09 홍콩 마카오 여행기] 마카오에서 홍콩으로 그리고 한국으로, 7일차 이 후기는 2014년 9월에 다녀온 6박 8일간의 홍콩 마카오 여행기 입니다. 드디어 여행의 마지막 날이 밝았습니다. 아침 일찍부터 동거인은 짐을싸고.. 저는 압축팩의 바람을 빼고.. 짐을 다 싸고 오전 10시가 되기전에 베네시안 호텔로 갑니다. 오늘도 태풍 없이 화창한 마카오의 날씨입니다. 4일정도 있으니 쉐라톤 호텔에서 베네시안 호텔의 원하는 장소로 이동하는 것이 최단 거리로 가능해 집니다. 첫날에 한시간이 걸리던 것이 이제는 15분만에.. 마지막 날인데..이럼 뭐하나..한숨이 나옵니다. 익숙해지면..집에 갈때가 된겁니다. 오늘도 베네시안 호텔은 멋집니다. 오전 10시에 문을 여는 에그 타르트 구매를 위해 상점 앞에 도.. 2021. 8. 4.
[2014/9 홍콩 마카오 여행기] 마카오 여기저기 시티투어 2편, 6일차 [2014/09 홍콩 마카오 여행기] 마카오 여기저기 시티투어 2편, 6일차 이 후기는 2014년 9월에 다녀온 6박 8일간의 홍콩 마카오 여행기 입니다. 여행 6일차 아침이 밝았습니다. 이날은 제 컨디션도 좋고 날씨도 좋았습니다. 3일째 숙박중인 호텔에서 도무지 어매니티 보충을 안해줘서 비누 하나로, 샤워젤 하나로 버티고 있어도 전 좋습니다. 호텔 직원들에게 뭘 물어봐도 잘못된 답을 알려줘 대략 난감하고 황당하지만 이런일 정도로는 힘들지 않습니다. 아침에 우선 "코타이 데이 패스"를 구매했습니다. 코타이 데이 패스 구매를 도와준 홀리데이인 컨시어지 직원들은 참 친절하였습니다. 코타이 데이패스를 이용하여 마카오에서 홍콩으로 가는 코타이젯 페리 1등석을 할인받아 사뒀습니다. 두장에 400 홍콩달러 짜리를 .. 2021. 8. 3.
[2014/9 홍콩 마카오 여행기] 마카오 여기저기 시티투어, 5일차 [2014/9 홍콩 마카오 여행기] 마카오 여기저기 시티투어, 5일차 이 후기는 2014년 9월에 다녀온 6박 8일간의 홍콩 마카오 여행기 입니다. 마카오에서 밤새 내리던 비는 아침엔 소강상태가 되었습니다. 여행와서 아침부터 비가 오는걸 보면 기분이 좋을수가 없습니다. 이럴땐 고급진 식사로.. 마카오 쉐라톤의 피스트 조식이 좋다하여 아침부터 거금을 투자하여 사먹었습니다. 아침 먹고나니 더 가난해진 느낌이.. 공짜 조식은 늘 적당히 먹게 되는데 돈주고 사먹는 조식은 진심을 다해 먹어야 했습니다. 그래도 항상 접시에 담을땐 예쁘게 담아야 합니다. 평소엔 조식으로 잘 안먹는 빵까지 야무지게.. 오랜만에 커플 슬링백을 메고 마카오 도심투어를 떠나 봤습니다. 비가 오락가락 하지만 크로스백 질끈 둘러매고 마실을.... 2021. 8. 2.
[2014/9 홍콩 마카오 여행기] 태풍과 함께 홍콩에서 마카오로, 4일차 [2014/9 홍콩 마카오 여행기] 태풍과 함께 홍콩에서 마카오로, 4일차 이 후기는 2014년 9월에 다녀온 6박 8일간의 홍콩 마카오 여행기 입니다. 지난 밤새 비가 왔습니다. 홍콩에서 마카오로 넘어가는 날이라 걱정에 잠을 제대로 잘수 없었습니다. 태풍속에 페리타고 마카오로 넘어가야 할 상황.. 다행이 아침엔 좀 흐리기만 했습니다. 원래 오후 1시에 예약되어 있던 마카오 페리 일정을 전면 수정하기로 합니다. 아침 일찍 페리 타미날로 가서 좌석있는 표를 사서 무조건 마카오로 가보기로 하고 짐을 쌌습니다. 이번 여행 중 유일하게 예약시 포함된 호텔 조식을 먹고.. 알차게 디저트까지 먹고.. 서둘러 짐싸고 체크아웃을.. 기본요금이면 될 거리를 웃돈주고 (3배나) 택시타고 페리 터미널로 갑니다. 페리 터미널.. 2021. 7. 30.
[2014/9 홍콩 마카오 여행기] 홍콩 여기저기 시티투어, 3일차 [2014/9 홍콩 마카오 여행기] 홍콩 여기저기 시티투어, 3일차 이 후기는 2014년 9월에 다녀온 6박 8일간의 홍콩 마카오 여행기 입니다. 컨디션도 이제 100% 정상으로 돌아온 3일차 아침.. 혼자 아침 일찍 일어나 산책을 나섰습니다. 호텔 엘리베이터 앞에 있던 무료 사과 하나를 쥐어 들고.. 아침 일찍 찾아온 스타의 거리.. 스타의 거리 이용시 주의사항 숙지후 거리 산책을 했습니다. 홍콩 침사추이 스타의 거리는 2019년 리모델링을 거쳐 재개장을 했습니다. 이건 그 이전의 스타의 거리 모습들 입니다. 평일 아침이라 사람들이 많지 않아 더 좋았습니다. 그런데 이 햇살은 아침부터 왜 이리 강한지.. 올때마다 이분이 누구였더라? 허고 생각나게 만드는 여배우 동상입니다. 2003년 40세에 생을 마친.. 2021. 7. 29.
[2014/9 홍콩 마카오 여행기] 스탠리마켓과 몽콕 야시장 자유여행, 2일차 [2014/9 홍콩 마카오 여행기] 스탠리마켓과 몽콕 야시장 자유여행, 2일차 이 후기는 2014년 9월에 다녀온 6박 8일간의 홍콩 마카오 여행기 입니다. 여행 둘째날 아침이 밝았습니다. 속은 구려도 여행와서 아침은 먹어야 합니다. 평소에는 안먹는 아침을 여행오면 꼭 동거인과 함께 먹으러 갑니다. 일정이 바빠서 일요일 이른 아침부터 외출준비를 하고 나왔었습니다. 추천 맛집.. 당조(DUNASTY)에서 아침을.. 티파니가 아님을 아쉬워하며.. 이집은 죽이 으뜸이라고 알고 왔었습니다. 아침부터 거하게 내장죽을 주문했었습니다. 곱창이 푸짐합니다. 아침 딤섬.. 창펀.. 전날 먹은 하카웃의 그것보단 못하지만 아침 딤섬으로는 좋았습니다. 완탕면이 아침부터 술술 잘도 들어갑니다. 내가 이기나..장염이 이기나.. .. 2021. 7. 28.
[2014/9 홍콩 마카오 여행기] 고난스러웠던 여행의 시작, 1일차 [2014/9 홍콩 마카오 여행기] 고난스러웠던 여행의 시작, 1일차 이 후기는 2014년 9월에 다녀온 6박 8일간의 홍콩 마카오 여행기 입니다. 늘 여행가기 전 한달은 장기휴가를 떠나기 위한 일처리를 하기위해 바빴습니다. 그러기 위해선 거진 한두달은 잔업에 잔업을 할수밖에는 없었습니다. 이번 여행도 그러했고 막상 여행당일은 컨디션이 최악이었습니다. 마침 운이좋게도 홍콩으로 가는 대한항공 프레스티지 좌석 2층석을 이용했는데 저희 부부외엔 아무도 없었습니다. '우와~~ 럭키~~~' 전세 좌석에 저도 놀라고 동거인도 놀라고 객실 승무원님은 안 놀라셨을까요? 전세기 서비스로 기내식이 나왔습니다. 물론 전세기가 아니라도 주는겁니다. 오른손으로 비비고 왼손으로 비벼도 맛있는 비빔밥 이었습니다. "저기 혹시 메뉴.. 2021. 7. 27.
반응형